대한민국 105년
HOME > 열린마당 > 공지사항

제 목 [성명서]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기념일 4월 11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자
글쓴이 관리자
날 짜
19-02-21 11:19
조회(3281)
#1 4월 11일 기념사업회 성명 -1.hwp (15.0K), Down:1295
올해 2019년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이 되는 해다.
4월 11일은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기념일이다.
100년 전 3·1독립선언문은 이 나라가 독립국임과 우리 겨레가 자주민임을 천명했다.
대한은 다른 나라에 예속되지 않은 나라이며, 대한사람이 이 나라의 주인이라는 선언이었다.
이 선언의 결실로 같은 해 4월 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수립되었다.
한민족 역사에 최초로 등장한 민주공화제였다.
광복 이후 분단과 전쟁, 독재의 질곡 속에서 민주공화정이 빛을 잃기도 했지만, 3·1운동의 거센 물줄기는
4‧19혁명과 5월 광주민주화운동, 그리고 1987년 6월 항쟁을 거쳐 오늘날까지 거세게 흐르고 있다.
이것은 이 땅의 진정한 주인이 누구인지 밝히는 주권선언이고, 공동체의 행로를 교정하는 준엄한 꾸짖음이며, 궁극적으로 대한민국 민주공화정의 자기 확인이다.
그것이 마침내 2016년 촛불혁명으로 정치적 정당성의 결실을 맺었고, 이를 바탕으로 우리 민족은 통일의 길로 성큼성큼 나아가고 있는 것이다.
이렇게 민주공화정 100년, 마침내 역사는 제 길을 찾고 있다.
그 물줄기는 도도하다.
안으로는 국민이 나라의 주인이라는 원칙이 더욱 강조되고 있으며, 밖으로는 평화가 정착되고 있다.
또한 정부는 임시정부가 대한민국의 뿌리임을 확인하고 임시정부 100년이 바로 대한민국 100년임을 분명히 하고 있다.
선열들의 피와 땀으로 일군 대한민국 100년을 토대로 새로운 100년을 열어나가야 할 때다.
갈등과 분열을 넘어 수용과 화합의 공동체로 가야 한다.
모든 사람이 평등한 정의로운 사회, 복지와 문화의 혜택을 누리며 살아가는 사회로 가야한다.
이것이 임시정부가 꿈꾼 나라이며 우리가 가야할 방향이다.
이러한 임시정부를 기념하며 그 정신을 기리자고 국민들에게 간곡히 요청한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기념일인 4월 11일을 법정공휴일로 지정할 것을 정부에 요청한다.
우선은 100주년이 되는 올해 4월 11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자.
이 날이 새로운 대한민국 100년의 출발점이다.


2019년 2월
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사업회장 김자동
게시물 461건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전시소개] 한국이민사박물관 2023년 특별… 관리자 2023-09-01 1038
341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청소… 관리자 2019-08-12 3451
340 <대한민국 임시정부 스토리텔링 공모전&… 관리자 2019-07-30 4936
339 제 15기 독립정신 답사단 기행문 공모 안내 관리자 2019-07-25 4076
338 제 15기 독립정신 답사단 <답사단의 밤&… 관리자 2019-07-25 3530
337 은수미 성남시장, 본회 방문하여 김자동 회… 관리자 2019-07-08 4115
336 우에무라 다카시 전 아사히 신문 기자와 함… 관리자 2019-06-25 4333
335 2019 레지스탕스 영화제 개최 안내 관리자 2019-06-19 3441
334 [성명서] 약산 김원봉이 당리당략에 이용되… 관리자 2019-06-12 4505
333 <필독> 제 15기 독립정신 답사단 안… 관리자 2019-06-07 4112
332 제 15기 독립정신 답사단 합격자 발표 안내 관리자 2019-06-07 3742
331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청소… 관리자 2019-06-04 4141
330 제 15기 독립정신 답사단 용역 입찰 재공고… 관리자 2019-05-17 4327
329 제 15기 독립정신 답사단을 모집합니다. 관리자 2019-05-15 6080
328 제 15기 독립정신답사단 대학생 특례선발 … 관리자 2019-05-07 4066
327 제 15기 독립정신 답사 용역 입찰 공고[유… 관리자 2019-05-03 4236
 1  2  3  4  5  6  7  8  9  10    


(우:03175)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3길 3 내일신문 지하1층 / TEL : (02)730-0411 / FAX : (02)732-2870
E-MAIL : kpg19197837@daum.net
Copyright 2005 Korea Provisional Government All Rights Reserved